posted by SEFF 서울환경영화제 2017.10.17 14:44

황혼의 코러스 Dusk Chorus - based on 'Fragments of Extinction'



Italy / 2016 / 62' / Documentary


Synonsis

영화는 친환경 어쿠스틱 작곡가 다비드 모나키의 여정을 따라간다. 그는 멀고 먼 잊혀진 에콰도르 원시 우림 세계를 순수하고 연속되는 3차원 음악적 파노라마로 담아내려 한다. 이제는 사라져가는, 수백만 년에 걸쳐 진화된 소리의 유산을 들어 볼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이 될 것이다.

Follow the eco-acoustic composer David MONACCHI on his quest to register a pure continuous 3D soundscape in the far away forgotten world of Ecuadorian primary rainforests. A unique experience of listening to the imprints of the disappearing sonic heritage of millions of years of evolution.


Director 니카 사라반야, 알레싼드로 디에밀리아 Nika ŠARAVANJA, Alessandro D’EMILIA

사라반야는 1985년 크로아티아에서 태어났다. 그녀의 작업은 대부분 사진에 기반해 왔으나 이제는 여행 중 발견하게 된 열정인 영화 연출로 새로운 시도를 하고 있다. 디에밀리아는 (1988년생) 스키, 등반과 같은 스포츠에 깊은 관심을 지녔으며 이로 인해 자연의 신비와 탐험하지 않은 곳들에 대한 지대한 열정을 가지게 되었다.



posted by SEFF 서울환경영화제 2017.09.28 12:11

소년과 바다 Beluga


Iran / 2016 / 81' / Fiction


Synopsis

아버지와 함께 불법 조업을 하는 소년 다문의 이야기. 아버지가 해안 경비대에 체포된 뒤, 아버지 친구의 어망으로 조업을 계속하던 소년은 벨루가라는 희귀한 물고기를 잡는다. 물고기가 환경적으로 큰 의미가 있다는 것을 알게 된 다문은 벨루가를 어업 관리과에 신고할지 시장에서 고가에 팔 것인지 고민한다. 악덕 거래인들이 소년을 추적하기 시작한다.

The story is about 13-year-old Damon, who is busy with illegal fishing with his father. One day, his father is arrested by the guards and Damon goes to fishing with the fishnet of his father's friend. One day he catches a big fish called Beluga and realizes its environmental value. Damon doubts whether to deliver it to the Department of Fisheries or to sell it at bazar. Meanwhile a few traffickers seeking to steal the fish pursue Damon.


Director 마흐디 자파리 Mahdi JAFARI

마흐디 자파리는 1969년 이란 아바즈에서 태어나 1985년부터 촬영감독과 사진가로 일했다. 1993년 테헤란 예술대학에서 학위를 받았으며 그 후 수많은 다큐멘터리와 단편 영화를 만들었다. 2005년부터 이란 영화의 촬영감독으로 일하기도 했다.


※ 해당 작품은 상영회의 성격에 따라 가능 여부를 안내드리며, 상영료가 발생될 수 있습니다.

posted by SEFF 서울환경영화제 2014.08.27 14:47

로드하우 섬의 기적 Sticky

 

Australia | 2013 | 20’ | Animation | 전체관람가

키워드: 생물다양성, 멸종, 생태계 


Director, Production Designer, Editor Jilli ROSE
Producers Jilli ROSE, Katrina MAZUREK
Script Nicholas CARLILE, Jilli ROSE
Music Kristin RULE, Billy TANKARD
Sound Billy TANKARD


Synopsis

다큐멘터리/애니메이션 <로드하우 섬의 기적>은 오세아니아의 로드하우 섬에서 실제 일어난 사건을 들려준다. 항해 중이던 영국군이 우연히 이 섬을 발견했고, 그들을 따라 섬에 상륙한 쥐떼들은 이 섬에만 서식하던 ‘대벌레’를 빠른 속도로 먹어 치웠다. 인간이 교란시켜 무너진 생태계의 균형은 좀처럼 회복되기 힘든 법. 하지만 일군의 연구자들의 헌신과 노력으로 로드하우 섬의 생태계는 다시 이전 모습을 찾게 된다.
Sticky is a short animated documentary telling the astonishing true story of the stick insects from Lord Howe Island. In 1918 rats were accidentally introduced to the island and quickly munched their way through the entire stick insect population. Within a few years the insects were extinct. Or were they?


Director 질리 로즈 Jilli ROSE
카지노 딜러, 고고학자, 신문사 조수로 일하다 현재는 애니메이션 작업에 전념하고 있다. 2012년 첫 번째 단편영화 <포식자!!!>를, 2013년 두 번째 단편 <로드하우 섬의 기적>를 완성했으며, 현재 두 편의 애니메이션을 만들고 있다. 자신의 이야기를 통해 웃을 일이 없는 날에도 사람들을 웃게 하는 것이 꿈이다.
After brief careers as a croupier, archaeologist and printing press assistant, Jilli ROSE learned how to animate and has been gleefully making things move ever since. She released her first short, Predator!!! in April 2012 and Sticky in 2013. Her ambition is to learn to tell her stories so well that people smile even on days when they think they have no smile in them.